xe.basic
커뮤니티
양력 2018/1/24 수요일
음력 2017/12/8
사진방
자유게시판
홈 > 커뮤니티>자유게시판
12월 30일(토), 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무료 상영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글쓴이 : babdoooo | 작성일 : 17-12-27 08:49
조회 : 54   추천 : 0   비추천 : 0  


제5회 << 독립영화, 시(詩)봤다! >>

올 2017년 한해 마지막날의 바로 전날, 
12월 30일을 우리 "독립영화, 시(詩)봤다!"와 함께해요~~~ ♡♡

 
서울시 도시재생사업의 핵인 ‘다시·세운 프로젝트’, 그 2017년도 기획공모사업 중 하나로 선정된 문화법인 목선재의 “독립영화, 시(詩)봤다!”, 이의 제5회 행사를 안내해 드립니다.


 ▪ 프로그램 개요

제5회 독립영화, 시(詩)봤다!

작품 | 『철원기행』 (김대환 감독) & 『나는 보리밭으로 갈 것이다』 (조길성 시집)
진행 | ‘다시·세운 독립영화나이트’ 상영회 plus ‘시(詩)네토크’

출연: 김대환 감독 / 조길성 시인
사회: 윤중목 시인, 영화평론가

일시 | 2017년 12월 30일 (토) 오후 3시 ~
장소 | SE : CLOUD 창의마당 하늘홀
청계천로 163, 아세아전자상가(세운상가 옆) 3층

주최 | 서울특별시
주관 | 문화법인 목선재
후원 | 독립영화협의회·영화공동체·서울역사영화제 준비위원회
문의 | 선착순 50명 무료입장 02-2266-2296


■ 프로그램 기획내용

영화와 시의 만남, 그리고 감독과 시인의 만남!

‘독립영화, 시(詩)봤다!’는 거기에 더하여, 누구보다도 감성적인 촉수를 지닌 시인을 초대해서 방금 전 상영된 영화에 대한 그의 감상을 감독과 평론가와 관객들과 다 같이 나눕니다. 아울러 주제나 소재에서든, 정서나 감성에서든 그 영화와 깊이 호응하는 시인의 자작시를 골라서 소개와 낭송을 하여줍니다. 그리고 감독 역시도 자신이 보기에 영화와 분명 호응하는 시인의 시집 속 시 하나를 낭송하게 됩니다.

그러한 후, 감독과 시인이 본격적으로 대담을 주고받으며 영화와 시 두 개별 장르의 해당작이 어떤 면에서 또한 어떤 식으로 과연 호응하는가, 서로의 작품관을 관객들에게 솔직하고 자유롭게 풀어놓습니다. 그래서 일명 ‘시(詩)네토크’가 됩니다. 결과적으로 이는 본 프로그램 최고의 소비주체인 관객들께서 영화와 문학 둘 다를 아주 밀착하여 한 자리에서 맛보게 되는 대단히 독보적이고도 고급의 복합문화체험이자 복합문화향연입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맨앞이전다음맨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감이당|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66 깨봉빌딩 2층   전화  070-4334-1790

copyright(c) 2012 gamidang.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