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e.basic
커뮤니티
양력 2019/10/20 일요일
음력 2019/9/22
사진방
사진방
홈 > 커뮤니티>사진방

2019년 화성 3학기 낭송대회 현장
 글쓴이 : 세민 | 작성일 : 19-09-30 23:45
조회 : 1,050  



안녕하세요?

화성에서 공부하고 있는 천은정입니다.

추석을 지나 어느덧 10월, 낮과 밤이 같은 추분을 지나 가을이 성큼 왔음을 느끼고 있습니다.

저희 화성은 벌써 3학기의 마무리를 할 때를 맞이했습니다.  

이번은 3학기 9주를 낭송을 했고, 10주를 칼럼쓰기 발표를 할 예정입니다.

한 학기 마무리와 함께 한 화성 3학기 낭송 현장을 보실까요?



3조 단체 종.jpg

3조 단체.jpg

 3조의 단체 낭송으로 낭송대회의 시작을 열었습니다.
3조는 3학기에 배운 왕충의 논형을 가지고 낭송을 했습니다.

여섯 분 모두 낭송 시작하실 때 첫 구절이 "왕충이 말했다" 여서 리듬감이 있었습니다.
 3학기에 배운 왕충은 우리에게 무엇을 말하고 싶었을까요?

.3조 선생님들이 답해 주셨습니다.
 "학문에 매진하면 귀함을 구하지 않더라도 저절로 귀해진다."




다음은 저희 2조입니다.

2조 단체.jpg


저희 2조는 연애의 시대에서 '여성-되기'라는 주제로 낭송을 했습니다.

소월, 만해, 그리고 노처녀의 여성-되기를 시와 함께 엮어서 낭송했습니다.


2조 단체2.jpg

멱살을 잡기도 하고,

1569848481777-6.jpg

유머러스한 신체가 되기 위해(?) 신나게 춤도 췄습니다.




단체 낭송의 마무리는 1조가 해주셨는데요.

1569848481777-8.jpg

1조 선생님들께서는 우리 시대 쾌락과 윤리를 일치 시키기 위한 방법을 주제로 낭송하셨습니다.


1조 단체.jpg



1조 단체 1.jpg

흐뭇하게 웃고 있으신 내영쌤 ~

자기 몸과 욕망에 대한 능동적 탐구를 해야 하는 이유를 낭송으로 엮어주셨습니다.




듣는 현장.jpg

 집중해서 듣고, 단체 낭송이 끝나고 박수를 치시는 화성 쌤들의 모습입니다.





이제 개인 낭송 현장을 볼까요?

개인 낭송은 단체 낭송과 반대 순서로 1-2-3조 순서로 진행되었습니다.

오정아 개인 2.jpg

1조의 오정아 선생님께서는 연애의 시대 책에서 

모든 것을 살리는 대장금의 사랑을 낭송해주셨습니다.


우경쌤 개인 1.jpg


 2조 우경쌤도 연애의 시대 책에서

운명애의 기초-지혜와 열정이라는 주제로 낭송을 하셨습니다.



희진 개인 1.jpg


편안해 보이는 희진쌤~

희진쌤은 푸코의 지식의 고고학 1장 서론의 마지막 구절을 낭송해주셨습니다.

"쓴다는 것이 필요할 때 이것이 우리를 자유롭게 하는 것이다."라는 구절이 참 좋았습니다.

그리고 희진쌤의 불어 낭송도 아름다웠습니다.





이렇게 단체와 개인 낭송이 끝나고 두근거리는 심사와 결과 발표!

20190924_141538.jpg


오늘의 심사위원은 책상에 앉아 계신 달관쌤입니다.

감이당 택견 선생님이신데요.

제가 심사평 말씀하실 때 찍은 사진을 날려 버려서.. 의자에 앉아있는 사진으로 소개하려 합니다.


이번 3학기 낭송 우승은!!!!

단체 낭송은 2조, 개인 낭송은 희진쌤이 우승하셨습니다.

달관 쌤의 심사기준은 조원끼리 합이 맞았는가, 자신감, 외운정도, 목소리 크기, 연기를 기준으로 하셨다고 합니다.


이렇게 3학기가 마무리 되네요.

 화성 쌤들 3학기 모두 애쓰셨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감이당|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66 깨봉빌딩 2층   전화  070-4334-1790

copyright(c) 2012 gamidang.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