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e.basic
커뮤니티
양력 2019/12/14 토요일
음력 2019/11/18
사진방
사진방
홈 > 커뮤니티>사진방

[목성] 탐史하GO! 탐方하GO! 여행기도 발표하GO!!!
 글쓴이 : 란이 | 작성일 : 19-10-06 21:12
조회 : 2,682  

 모두 안녕하신가요?

벌써 며칠 후면 찬이슬이 맺힌다는 한로(寒露) 입니다.
어느덧 대중지성 3학기도 끝나고 생각도 마음도 익어가는 가을입니다.

cats.jpg

지난 4편의 여행기 재밌게 보셨나요?
(혹시 안보신 분들이 있다면 사진방을 열심히 들여다봐주세요~)

저희 목성팀은 9/19~23 시안 여행을 다녀왔는데요,
여행만 다녀오면 감이당 대중지성이라 할 수 없죠~

12.jpg

"며칠간 실컷 놀고 먹었으면 응당 값을 치뤄야지! 
글을 토해 내거라!!!"
인천공항에 도착하기 무섭게 여행기 독촉하시는 두 선생님ㅠ.ㅠ
사진에선 귀여운 사마천과 활짝 웃고 계시지만... 글쎄요... 
그 미소, 부디 여행기 발표까지 이어지기를!

012.jpg

드디어 여행기 발표의 날!
모두 여행의 즐거움과 흥분을 뒤로하고 차분한 모습입니다.

01234.jpg


참, 우리의 주술사 장금샘은 아침 일찍 오셔서 부지런히 발표 순서를 
정해주시고는 홀연히 사라지셨습니다ㅠ
일명 동네 아저씨룩이라는 그녀의 새로운 룩도 잠시 감상해 보실까요?ㅎㅎ
(아쉽게도 이 한 컷이 전부네요;;;)


20191003_103045.jpg

이제부터는 진지한 시간!

KakaoTalk_20191003_212411644.jpg

목성은 인원이 적어 10명의 발표원이 2조로 나눠 발표를 마쳤습니다.

먼저 1조원들이 글을 발표하고,
지정 질문자가 질문과 평가를 하고,
그 후에 다른 질물과 평가도 받습니다.

(발표와 질의응답이 이어지고)

 여기서 잠깐!!!

틀린 그림 찾기 입니다~
무엇이 달라졌을까요?

anigif.gif

네, 맞습니다.
우리 길샘의 우아한 모습이 보이시나요?
이랬던 그녀가...

 깊이있는 감상평과 애정어린 지적이 이어질수록
흩으러지는 머리...
그녀의 깊은 고뇌가 느껴집니다.
(이 중생들을 어이할꼬...)

page.jpg

길샘의 애정어린 충고와 조언을 다시 한번 깊이 새기며,
아침부터 오후까지 이어진 발표를 모두 마쳤습니다.

4.jpg

3학기에 걸쳐 사기와 한서를 읽으며 준비했던 여행.
공부하고 떠난 여행이라 남다르고,
도반들과 함께하는 여행이라 더 행복했습니다.

5.jpg

왜 기행문을 써야하냐고 물으신다면,

모두 같은 곳을 보고 왔음에도...

어떤 이는 주어진 시공간에서 우연과 인연을 만나고,
어떤 이는 특별한 유머와 심미안으로 유적을 보고,
어떤 이는 어제와 다른 오늘과 수행과 함께 할 미래를 보고,
어떤 이는 여행은 떠나고 만나고 돌아오는 것임을 깨닫는...

각기 너무나 다른 생각과 감성으로
다른 이야기를 쓸 수 있기 때문 아닐까요?


그럼 모두 방학 잘 보내시고,
계절의 마디마디를 넘어 제대로 된 마침표를 찍는 4학기를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4학기 공부! 달려 달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3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늘벗   2019-10-08 22:21:35
답변 삭제  
현장스케치를 보니 힘들었던 기억마저 소중하게 느껴지네요
역시 시간을 견디며 지나다보면 피가 되고 살이 되나봅니다
문실샘 글이랑 사진편집이 생기 팡팡~ 돋아 더 좋구요 
수고하셨습니다  ^^
홍성   2019-10-08 21:38:53
답변  
재미있고 실감나는 현장스케치 잘~ 봤답니다^^

재치가 넘치는 글귀와 세련된 사진편집

전엔 너무나 쉽게 보고 지나쳤었지만 이젠 알아요!  얼마나 세심한 기획이 필요한 것인지를....

늘 묵묵하게 어려운 일들을 생색내지 않고 멋지게 해 주는 문실샘 짱! ^^
초원   2019-10-08 19:26:33
답변 삭제  
틀린 그림 찾기! 일단 웃고 볼께요~ ㅎㅎ

선생님께서 해주신 말씀 품으며 잘 배워나가겠습니다.

여행기 발표 현장 스케치 잘 읽고갑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

감이당|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66 깨봉빌딩 2층   전화  070-4334-1790

copyright(c) 2012 gamidang.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