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e.basic
커뮤니티
양력 2020/11/25 수요일
음력 2020/10/11
사진방
사진방
홈 > 커뮤니티>사진방

<카페일지>역시 추울땐 티한잔을~
 글쓴이 : 감이당 | 작성일 : 20-10-11 20:21
조회 : 1,109  

훈솔까페지기 미죠리가 돌아왔습니다~

추석은 어떻게 보내셨나요?

여름에 모기 물리고 땀 흘리던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추운 가을인 게 신기하기만 합니다~

그동안 훈솔까페에서도 재미난 이야기들이 있었는데요함께 나눠보고 싶어서 가져왔어요:)

 

* 카페일지는 매 달 첫째셋째주 금요일에 올라가는데이번 달에는 추석연휴가 있어서 둘째넷째주에 올리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1. 2층에서도 컵 세척을~!

 

2층에서 세미나를 하시거나 공부하시는 샘들께서는 2층 카페를 이용하시는데

컵 세척은 3층 세척실로 올라오셔서 하셔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그래서! 2층 화장실에 컵 세척도구를 구비하였습니다!

(피좌팀 윤하가 거치대를 튼튼하게 설치해주었답니다고마워용)

 

이제 2층에도 퐁퐁과 수세미가 준비되어 있답니다 많이 이용해주세요~

 

 

2. 문제는 순환티순환!

 

카페 인수인계를 받을 때부터 들었던 이야기가 있어요. “문제는 순환이다!”

저도 그 말에 공감합니다문제는 순환이었어요특히나 티순환이 관건입니다!!!!

과일청이나 커피미숫가루즙 등 달달~한 음료가 선물 들어오면 많은 분들이 이용해주시는데

유독 순환에 더딘 아이는 바로 티tea입니다.

티선물이 계속 들어오는데이용해주시는 분들이 많지 않아서 점점 쌓여가더라구요..

어떻게 할지 고민하다가,

사람들 눈에 더 잘 들어오고더 먹고 싶은 마음이 들게끔 해보자!는 취지에서 차의 효능을 써넣었습니다.



 

  

오늘의 몸 컨디션에 따라 골라먹는 재미가 쏠쏠~

 

효능을 써붙여서인지날이 쌀쌀해져서인지 전보다 많은 분들이 티를 이용해주시지만,

티순환’ 고민을 친구들과도 나누고 좋은 아이디어도 받아보자는 생각에

(그리고 티가 너무 많으니까 같이 나눠먹자는 생각에ㅎㅎ)

10월 상반기에는 새 레시피를 내는 대신 2,3층 공부방에서 티파티를 열기로 했습니다.

 


보리차를 주전자에 팔팔 끓이고백차와 카페인이 없는 카모마일도 우려서 친구들에게 갔어요

 


차를 쪼로록~


맛있다는 재걸이

 

만족한 호정이~

 



차를 마시면서 티순환 고민을 털어놓자, 친구들이 재미있는 아이디어들을 주었어요!

 

 개당 500원인 티백을 3개에 천원 할인행사를 해도 좋을 것 같다

 두유하나 사면 티백하나 주기(1+1행사)

 날씨도 추워졌으니 따뜻한 차를 마시고 싶게끔 차한잔 하라는 광고를 붙여보라

 선입선출도 중요하지만선물 받은 아이템들은 초반에 사람들이 궁금할 때 내는게 좋다(카페를 활성화시키는 꿀팁)

 

 

저희끼리만 고민할 때는 막막하게 느껴졌던 티순환이친구들과 나누면서 웃음이 오가고 즐거운 이야깃거리가 되었어요

더는 고민이 아니라재미있는 실험의 장이 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3. 생에 처음 만들어본 상콤달콤 청귤청

 

제주도 환이정에서 공부하시는 차은실샘께서 추석 전에 여러 가지 많은 선물들을 보내주셨는데요

그 중 저희의 눈길을 가장 끌었던 아이는 바로 청귤입니다초록색 귤들이 얼마나 귀엽고 예쁜지 아시나요ㅎㅎ

그런데 맛은 아주아주 새그러워요>0<(생으로는 못먹습니다..) 저희는 청귤청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설탕에 버무리는 샷


항상 사먹었는데 직접 청을 담갔다는 점이 제일 신기했던 것 같아요

 


숙성되기를 기다리는 중~

 

 

추석이 지나고 청 선물이 많이 들어와서 아직 개시는 못했지만하루빨리 먹어보고 싶어요~~ 조만간 함께 먹어보아요:)

 

 

 

4. 선물이 퐁퐁퐁!

9월 말부터 10월 상반기까지 받은 선물들입니다:

 

 

9/24 문샘 선배님이신 김성용샘께서 기관지에 좋은 도라지배즙을 한 박스 선물해주셨어요~


  

 

 

9/25 제주도 환이정에서 공부하시는 차은실샘께서 미숫가루청귤로 만든 각종 차그리고 청귤을 선물해주셨습니다:)


  

 

 

9/26 문샘께서 600ml 커피포트를 선물해주셨어요!


  

 

9/29 줄자샘께서 오랑쥬에서 여름에 빙수하려고 샀는데 너무 많이사서 남은 고급진 알찬 빙수팥을 사서 선물해주셨어요!

 

  

 

 

10/2 자연언니가 추석에 집에 다녀오면서 어머니 친구분이 직접 만드신 청귤+블루베리청과 아로니아잼을 선물해주었어요!




10/2 알러디너 문샘께서 알라딘 컵 두 개를 선물해주셨어요컵을 샀더니 책이 왔다는 말씀도 함께...ㅎㅎ

 

  

 

10/5 커피를 끊은 서형이가 카누 1박스를 집에서 가져와 선물해줬어요!


  

 

10/5 제가 추석에 집에 다녀오면서 드립커피 2종을 선물했어요


  

 

10/6 베어의 대표선비 주희가 커피끊은 친구들을 위해 보리커피를 선물해줬어요!


  

 

 

친구들이 다들 집에 다녀오고 또 추석이라 마음써주신 분들이 많아서

이번엔 특히나 선물이 가득했어요감사합니다:)


 

조만간 재훈지기의 카페이야기로 찾아올게요 저는 2000 총총..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정미   2020-10-13 08:48:48
답변 삭제  
미죠라 ~~ 20000 총총 아닌감? ㅋ ( 이만총총)
이전글 다음글
목록

감이당|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66 깨봉빌딩 2층   전화  070-4224-1790

copyright(c) 2012 gamidang.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