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방일지> 여름의 한가운데 > 사진방

사진방

홈 > 커뮤니티 > 사진방

<주방일지> 여름의 한가운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감이당 작성일22-07-22 07:28 조회2,441회 댓글0건

본문

 

 

안녕하세요~! 주방매니저 용제입니다

벌써 7월의 셋째 주가 되었네요..!

한바탕 비가 내리는가 싶더니,

이제는 여름의 한가운데로 들어가는 것 같습니다.


남산강학원과 감이당의 청공자와 대중지성 프로그램도

2학기를 마무리하며 글을 쓰고,

여름방학을 맞이하고,

벌써 3학기를 시작한 곳도 있답니다.

주방도 여름이 되었다는 것을 여실히 느끼고 있는데요.


첫 번째는 밥을 할 때마다 주방에서 느껴지는 후끈한 열기이고(언제나 감사합니다..),

두 번째는 주방을 맡을 새로운 얼굴들이 보인다는 것입니다.

새로운 주방매니저들과 카페매니저들의 열렬한 회의도 보이구요..! ㅎㅎ


그리고 저도 이번으로 마지막 주방일지를 씁니다.

주방을 산책하다가 주방인턴이 되고,

또 주방매니저가 되었는데요.

언제나 밥을 준비하고,

매번 밥을 하러 오신 샘들이 밥을 하고,

늘 먹는 사람이 있다는 것을 경험했습니다.


당연한가요? ㅎㅎ

하지만.. 직접 느끼는 것은 다르더라고요!

우리는 어떻게든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하게 되는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앞뒤가 없기는 하지만..

7월 셋째 주 선물을 함께 만나보실까요?



20220721183311_222.111.239.19_7.9%20%EA%B0%80%EB%9E%8C%EC%83%98%20%EB%B9%84%EB%88%84%ED%82%A4%ED%8A%B8.jpg


7/9

글고평 가람샘께서 친환경 비누 만들기 키트를 선물해주셨어요!

곧장 태림샘이 선물을 받게 되어서,

함께 사진을 찍었답니다!



20220721183323_222.111.239.19_7.14%20%EC%82%AC%EC%9D%B4%EC%9E%AC%20%EB%8B%A4%EC%98%81&%EC%86%8C%EB%8B%B4%EC%83%98%20%EC%B0%B8%EC%99%B8%20%EB%91%90%ED%8C%A9.jpg


7/14

사이재 다영샘과 소담샘이 참외 두 팩을 선물해주셨어요!

깨봉에서 음식을 나눌 때 건넸던 통을 돌려주러 오면서,

함께 주셨답니다.

하나씩 야금야금 먹고 있답니다..ㅎㅎ



20220721183334_222.111.239.19_7.14%20%EC%B5%9C%EC%88%98%EC%A0%95%EC%83%98%20%EC%8B%9C%EA%B3%A8%20%EB%8B%AD%EC%9D%B4%20%EB%82%B3%EC%95%84,%20%EC%83%98%EC%9D%B4%20%EC%82%B6%EC%9C%BC%EC%8B%A0%20%EB%8B%AC%EA%B1%80.jpg


7/14

인류학을 들으러 오신 최수정샘께서 삶은 달걀을 선물해주셨어요!

시골 닭이 낳은 달걀인데직접 삶아서 다 같이 먹을 수 있게 해주셨답니다.

평소에 보던 달걀과 달리 길쭉하고 하얀 달걀이었는데,

평소 달걀을 먹지 않던 샘들도 하나씩 드셨답니다 ㅎㅎ



7/14

청공자 3학년 미솔샘이 성금 10만원을 선물해주셨어요!

잘 배우고 싶은 마음으로 성금을 주셨는데,

얼마 전 [부처를 읽자!] 세미나에서 나온 이야기가 떠올랐습니다.

공부가 잘하려면 보시를 해야 한다는 것인데요.

공부라는 것은 단지 열심히 하는 것으로 되지 않고,

선한 마음을 내어 세상을 보려고 했을 때

비로소 세상의 진리를 볼 수 있게 된다는 것입니다.



7/14

선민샘께서 성금 40만원을 보내주셨어요!

이번에 출간하신 슬픈 열대공생을 향한 야생의 모험을 기념하고,

집필 시기에 함께 공부해준 것이 고맙다며 보내주셨습니다!

작년에 선민샘께 슬픈 열대』 강의를 들었던 것이 새록새록 떠오르네요..!



20220721183428_222.111.239.19_7.15%20%EC%9C%B5%ED%9D%AC%EC%83%98%20%EA%BD%88%EB%A6%AC%EA%B3%A0%EC%B6%94,%20%EA%B9%BB%EC%9E%8E,%20%ED%98%B8%EB%B0%95.jpg


7/15

융희샘께서 꽈리고추깻잎호박을 선물해주셨어요!

직접 기르신 채소들이랍니다!

양도 무척 많아서야금야금 요리해서 함께 나누고 있습니다.

요즈음 주방에서 깻잎나물과 꽈리고추를 보셨다면,

그것은 모두 융희샘이 보내주신 선물이랍니다! ㅎㅎ



20220721220111_222.111.239.19_7.15%20%EB%9D%BC%EC%84%B1%20%EB%B0%B1%EC%84%A0%EC%A3%BC%EC%83%98%20%EC%9E%90%EB%91%90!.jpg


7/15

라성의 백선주 샘께서 자두 두 팩을 선물해주셨어요!

옥수수와 함께 여름을 감각하게 해주는 자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ㅎㅎ

오미자청도 함께 보내주셨는데요건 카페로 선물이 갔답니다.'



20220721183442_222.111.239.19_7.16%20%ED%95%A8%EB%B0%B1%20%EC%88%98%ED%98%84%EC%9D%B4%EB%AA%A8%20%EC%98%A5%EC%88%98%EC%88%98%20%EB%91%90%20%EC%83%81%EC%9E%90.jpg


7/16

함백지기들과 함께 함백 산장을 돌봐주시는 수현샘께서

옥수수 두 상자를 선물해주셨어요!

작년 이즈음에도 옥수수를 선물 받아 함께 손질한 기억이 있는데요.

옥수수를 손질할 즈음이 되니,

진짜 여름의 한가운데로 향하는구나하고 느끼게 되었습니다.

 



7/16

청밴 매니저 윤하에게 여러 고마운 마음을 받았던 청밴 친구들이,

그 마음에 힘입어 청공자 1,2,3학년 친구들과 함께

밥심으로 공부하고 싶다는 바람으로

주방성금 273,888원을 보내주셨어요!

각자의 마음을 담아 모으고 보니신기한 금액이 모였답니다..ㅎㅎ



20220721183527_222.111.239.19_7.17%20%EC%A3%BC%EB%9E%80%EC%83%98%20%EC%88%98%EC%84%B8%EB%AF%B8.jpg


7/17

주란샘께서 수세미 4개를 선물해주셨어요!

일성 수업을 나오시면서 주셨다고 합니다.

사진은 준혜샘이 찍어주셨는데,

머리 위의 수세미라니..

주방인턴이 되어서

선물에 담긴 마음을 더 잘 느껴보려는 것일까요? ㅎㅎㅎ



20220721183538_222.111.239.19_7.18%20%EC%9D%BC%EC%9A%94%EC%A3%BC%EC%97%AD%20%EC%98%A4%EC%9C%A0%EB%AF%B8%EC%83%98%20%EC%B4%88%EB%8B%B9%EC%98%A5%EC%88%98%EC%88%98%20%EB%91%90%EC%83%81%EC%9E%90.jpg


7/18

일요주역 오유미샘께서

초당 옥수수 두 상자를 선물해주셨어요!

깨봉 청년들에게 간식으로 먹으라고 보내주셨다고 합니다.

초당 옥수수는 올해 처음 먹어봤는데,

엄청 신기하더라고요!

얼려먹을 수도 있다던데..

또 나눠먹을 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20220721183552_222.111.239.19_7.18%20%ED%98%B8%EC%A0%95%EC%83%98%20%ED%8A%80%EA%B0%81.jpg


7/18

호정샘이 어포튀각과 황태껍질튀각을 선물해주셨어요!

깨봉 식구들을 위해 선물해주셨는데,

정말 순식간에 사라졌답니다 gg



20220721183604_222.111.239.19_7.19%20%EA%B8%80%EA%B3%A0%ED%8F%89%20%EA%B9%A8%EB%B9%84%EC%83%98%20%EC%98%A5%EC%88%98%EC%88%98%20%ED%95%9C%EA%B0%80%EB%93%9D.jpg


7/19

글고평의 깨비 샘께서 옥수수와 감자를 한가득 선물해주셨어요!

옥수수의 계절입니다요 옥수수는 주방에서 요리로 활용해볼까 싶어,

쪄낸 후 알알이 때어 보관해보았는데요.

앞으로 깨봉에서 옥수수밥을 만날 수 있을 지도요..?

옥수수와 함께 여행 온 애벌레샘(?)이 함께 사진을 채워주셨답니다.



20220721183621_222.111.239.19_7.19%20%EA%B9%A8%EB%B9%84%EC%83%98%20%ED%96%89%EC%A3%BC.jpg


7/19

글고평 깨비샘께서 행주를 선물해주셨어요!

생필품을 선물해주시는 선생님들 덕에

주방은 조금 떠 깨끗해지고 있답니다..!



20220721183634_222.111.239.19_7.19%20%EA%B8%80%EA%B3%A0%ED%8F%89%20%EB%AF%B8%EC%9E%90%EC%83%98%20%ED%95%B8%EB%93%9C%EC%9B%8C%EC%8B%9C.jpg


7/19

글고평 미자샘께서 DOVE 핸드워시를 선물해주셨어요!

암송주역에 참여하러 오시며 선물해주셨답니다.

깨봉 세면대에서 쓰면 좋을 것 같아,

화장실 청소를 맡은 태림샘에게 전달했답니다!



20220721183649_222.111.239.19_7.19%20%EA%B8%80%EC%93%B0%EA%B8%B0%ED%95%99%EA%B5%90%20%EC%9D%B4%EC%95%84%EB%9E%8C%EC%83%98%20%EC%B4%88%EB%8B%B9%EC%98%A5%EC%88%98%EC%88%98.jpg


7/19

글쓰기학교 이아람샘께서 초당 옥수수 한 상자를 선물해주셨어요!

글쓰기학교에서 재밌게 공부하셨다며,

함께 나눠먹자고 보내주셨습니다.


여기까지 7월 셋째 주 주방의 소식을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