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e.basic
커뮤니티
양력 2017/11/24 금요일
음력 2017/10/7
사진방
사진방
홈 > 커뮤니티>사진방

수성 2학기 에세이 현장 스케치~*
 글쓴이 : 파랑소 | 작성일 : 17-06-30 16:27
조회 : 2,130  
 
안녕하셔요~
수성 반장 소민입니다^^
 
저희 수성이 대중지성팀 중에서 가장 먼저
2학기 에세이발표를 하게되었답니다!
(부러우시죠?ㅋ)
 
이번 에세이 미션은
'인물 대 인물 캐릭터 분석하기' 였습니다.
한 텍스트도 버벅거리며 읽는데,
두 개나 깊게 읽으려 시도해보니...
네.. 예상하셨듯 쉽지는 않았답니다^^;;
 
 
순서는 역시 제비를 뽑았습니다.
수성이 인원수가 적은만큼
일찍 끝나리라 예상했는데
서로에 대한 애정으로
질문도 많고 코멘트도 길어져서ㅎ
6시가 조금 넘어서 끝났답니다.
 
 
IMG_4644.JPG
 
 
IMG_4646.JPG

  
IMG_4647.JPG
 
아직 아침이라
뽀송뽀송 하십니다!
집중하는 선생님들의 눈빛!
영희샘 눈에서 레이저 발사!
혜경샘은 우아~하게 보고계신듯^^ 
 
 
 
 

IMG_4649.JPG
 
오늘 코멘트는 길샘께서 해주십니다.
부드러움속에 날카로움(!)
길샘 코멘트를 받아본 분들은 공감하실텐데요~
  
 
 
 

IMG_4652.JPG
 
 
 
저희 수성에 칭찬 로봇, 정원샘이 계셔서
부드럽게~ 질문하고 답하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글 너무 잘읽었고요~"
정원샘 음성지원 됩니다.
 
나중에 전부 다 칭찬하실 기세여서
길샘께서 말리셨답니다ㅋㅋㅋ
 
"칭찬 좀 그만 하세욧!!"
 
 
 
 
 

IMG_4653.JPG
 
 
 
IMG_4655.JPG
 
IMG_4658.JPG
 
IMG_4696.JPG
 
 
 
IMG_4697.JPG
 
 
지정 질문자가 아닌 분들도
적극적으로 질문하십니다ㅎㅎ
발표하러 같이 나와서도 서로 질문해요~
 
 
고독자, 웨이롄수 vs 산시로, 히로타 선생
아큐 vs <문>의 소스케
샹린댁 vs <문>의 소스케
광인 vs 다이스케
다이스케 vs 백이, 숙제
 
 
등등
많은 캐릭터가 등장했습니다!
하지만 저희는
왜 이 둘을 비교하는가?에 대한 생각을 하지 못하고
일단 비교하기에 바빴죠ㅠㅠ
 
 
 
 
 

IMG_4663.JPG
 
일단 적자!
길샘의 코멘트를 빠짐없이 적습니다.
 
 

 
IMG_4665.JPG
 
길샘은 연구실 아해(^^)들에게 더욱더 많은 사랑(사랑이라고 쓰고 코멘트라고 읽는...^^)을 주셨답니다.
 
 
 

IMG_4669.JPG
 
본인의 순서가 끝나고,
은민언니는 다른 곳에 가있는 것 같아요~
언니 제발 돌아와!!!!
 
 
 
 
 
자, 여기 또 재미난 사진이 있어요.
소영샘은 <문>의 소스케와 오요네의 만남에 대해서 쓰셨는데
선생님들의 '거침 없는 사랑'에 그만 항복을 하십니다.

 
IMG_4670.JPG
 
"얘네가 정말 이런거야? 잘못된 거야?"
 
 
IMG_4672.JPG

IMG_4673.JPG
 
"여기서 이건 아니지않아?"
 
 
 

 
IMG_4674.JPG
 
"알겠어~ 알겠다구!"
 
 
 
 
저는 에세이 발표날, 서영샘 옆에 앉았는데
서영샘이 정말 모두에게 질문하시더라고요.
 
옆에서 샘이 다른 학인들의 에세이를 보면서
하나하나 빨간색으로 질문할 거리를 찾고계셨지 뭐에요.
저도 그 모습을 보고 감동ㅎ 하여
꼼꼼히 읽고 질문했답니다.
 
 
 
 아쉽게도 서영샘은3, 4학기에는 학교로(본업) 컴백하셔야 해서
3학기 1, 2주까지밖에 못나오신대요 흑흑
그래서 서영샘 스페셜 사진을 준비해보았습니다.
 
서영샘.jpg

 
 
 
 
 
 
IMG_4694.JPG
 
현정샘도 바쁘신와중에
무사히 에세이발표를 하셨답니다. 
 
 

 
IMG_4695.JPG
 
火많은 L씨도 끝까지 에세이를 놓치 않습니다!
 

 



 
IMG_4704.JPG
 
이렇게,
수성 에세이가 무사히 끝났답니다.
 
인물과 텍스트에 대한 이해를 좀 더 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았답니다.
특히 <고독자>의 웨이롄수를 더 이해했어야하는데!!
 
소세키에 대한 애정이 너무 드러난 것 같아 부끄러웠어요.ㅎ
다음에는 루쉰과 좀 더 친해져야겠어요!
 
길샘께서
'제발 다짜고짜 들어가지 좀 말라'고 하셨는데
 인성이 없어 일단 쓰고보는 제게 너무나 공감되는 코멘트였답니다ㅠㅠ
 
저희 3학기에는 밴드글쓰기니
차분차분 책을 읽고 문제의식부터 세워보아요!
 
샘들 고생하셨습니다~
다음주, 의역학 시험과 낭송대회에서 뵈어요!
짜이찌엔!
 
아 참!
저희 담임샘 출판기념회가 다음주 월요일 저녁에 있답니다.
같이 오셔서 맛난것도 먹으면서 축하해주세요 ;-)
 
 
+ 햄볶는(^^) 뒷풀이 사진 추가합니당~
 
 
 
IMG_4706.JPG

 
IMG_4708.JPG

 
IMG_4711.JPG

 
IMG_4713.JPG
 
IMG_4716.JPG

 
IMG_4721.JPG

 
IMG_4725.JPG

 
IMG_4728.JPG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임선생   2017-07-01 09:14:13
답변 삭제  
소민을 후기의 달인으로 인정하노라~~!!
김부끄   2017-07-01 00:16:47
답변 삭제  
진짜 생생하네요... ㅠㅠㅠㅠ
정원   2017-06-30 21:37:18
답변 삭제  
정말 재밌어요. 그때의 느낌이 아주 생생하게 떠오르네요~
소민샘 짱입니다!!!
paneepink   2017-06-30 17:10:50
답변 삭제  
ㅎㅎㅎ 진짜 생생하네요
이전글 다음글
목록

감이당| 주소  서울시 중구 필동 3가 79-66 깨봉빌딩 2층   전화  070-4334-1790
서울시 중구 필동 2가 128-15 Tg스쿨

copyright(c) 2012 gamidang.com all rights reserved.